국가부도의 날 김혜수 유아인 허준호 IMF 영화 줄거리

국가부도의 날 김혜수, 유아인, 허준호 IMF 영화 줄거리

영화 '국가부도의 날'은 국가부도까지 남은 시간 일주일 동안 위기를 막으려는 사람과 위기에 베팅하는 사람, 그리고 회사와 가족을 지키려는 평범한 사람이 1997년 IMF 위기 속 서로 다른 선택을 했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하는 영화입니다.



영화 '국가부도의 날'은 대한민국이 IMF 사태를 맞이한다는 비극적 결말을 정해 놓은 영화로서 위기를 감지하고 최대한 국민들의 피해를 줄이기 위하여 노력했지만 끝내 국가부도를 맞게 되는 과정을 보여주는 영화로 흥행을 위해 어려운 길을 택했다고 합니다.



배우 김혜수 유아인 허준호 조우진 뱅상 카셀 등이 출연하는 영화 '국가부도의 날'은 IMF(국제통화기금)를 소재로 한 영화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국가부도의 날'이 주연배우 캐릭터를 보면 국가부도 위기까지 일주일을 남겨둔 상황에서 각각의 이야기들이 빠르게 전개되면서 홀로 고군분투하는 한시현(김혜수)과 위기를 직감하고 과감히 사표를 던진 뒤 국가부도의 위기에 투자하는 역베팅을 결심하고 투자자들을 모으는 금융맨 윤정학(유아인), 아무것도 모른 채 대형 백화점과 어음 거래 계약서에 도장을 찍고 소박한 행복을 꿈꾸는 작은 공장 사장이자 평범한 가장 갑수(허준호) 등 이들은 각기 다른 입장에서 IMF 사태를 맞이하게 된다고 합니다.



'국가부도의 날' 영화의 시작은 실제 IMF 협상 당시 비공개로 운영됐던 대책팀이 있었다는 기사로부터 이야기가 시작되는데 1997년 곧 엄청난 경제 위기가 닥칠 것을 예견한 한국은행 통화정책팀장 한시현(김혜수)는 이 사실을 상부와 정부에 보고하고, 정부는 뒤늦게 국가부도 사태를 막기 위한 비공개 대책팀을 꾸리게 됩니다.



영화 '국가부도의 날'은 실제 기업의 이름인 대우, 한보 등 IMF 사태때 실제적으로 많은 영향을 받은 기업이 사실적으로 묘사가 되었다고 합니다.




'국가부도의 날' 영화의 메시지는 '깨어있는 눈으로 세상을 바라볼 것'이라는 메시지를 던져주며 강렬한 여운을 남기는 '국가부도의 날'은 경제위기를 이야기하지만 위기를 바라보는 각각의 태도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볼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해주는 영화라고 하며 11월28일 개봉한다고 합니다. 영화 보면서 경제 공부도 하면 흥미가 있을 것 같해요.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